Home 훈련과모임 북스터디
산상수훈
2018.02.05 18:23

1과 그리스도인의 성품

조회 수 1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심령이 가난한자

 

구약에서 "가난한 자"는 곤경에 처한 자요 자신을 구할 수 없는 자들이다.

이들은 하나님께 무엇을 청구할 권리가 없이 그분의 구원만을 바라본다.

따라서 '심령이 가난한' 것은 하나님 앞에서 우리의 영적 가난을 시인 하는 것이다.

 

애통하는 자

 

여기서 위로를 약속받는 사람은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애통해하는 사람이 아니다.

자신의 결백함과 의를 잃은 것을 애통해 하는 사람이다.

예수님의 말씀은 사별의 슬픔이 아니라 회개의 슬픔이다.

죄의 고백과 통회는 별개이다.

예수님은 사람들의 죄를, 다가오는 파멸과 심판을 그리고 그를 받아들이지 않는 사람들로 가득한 성을 보며 우셨다.

과연 우리는 이 세상의 죄악때문에 그리고 하나님의 은혜를 거부하는 자들에게 다가오는 심판때문에 자주 우는가?

우리의 눈물은 다른사람의 죄때문만이 아니라 우리 자신의 죄에 대해서도 울어야 한다.

마음이 상한자를 고치시는 주님(이사야61:1)

 

온유한 자

 

온유한 자는 자신을 똑바로 본다. 하나님 앞에 자신의 영적 가난을 알고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에 들어가게 하신 놀라운 은혜를 이해한다.

하나님이 주신 자비와 복은 그가 다른 사람을 대할 때 온순하고, 겸손하고, 민감하고, 인내하게 한다.

예수님은 온유한 자가 "땅을 기업으로 받을 것"이라고 덧붙이신다.

불경건한 사람들은 자신을 자랑하며 잘난 체할지 모르지만 정작 참 기쁨과 만족은 그들을 피한다.

 

의에주리고 목마른자

 

그리스도인은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추구한다.

세상의 재산을 정당한 방법이 아닌 사회적 악의 방법으로 추구하는 세상의  경제논리에 방향과 다르다.

도덕적 의는 올바른 삶이다.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성품과 행동의 의이다. 규칙적들을 외적으로 복종하는 냉담한 종교인의 의가 아니다.

우리 속에 계신 성령으로 부터 비롯되는, 내면에서 우러나오는 의이다.

우리는 이것에 주리고 목말라야 한다.

 

깊이 생각하기 나누기

 

5. 죄에 대한 경건한 애통은 어떻게 표현될 수 있습니까?

 혹은 세상가운데 욕심으로 다른사람들의 생명이 가볍게 여겨지는 풍조앞에 우리는 어떻게 애통하고 있습니까?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 믿는다는것_실천편(하박국) 하박국_서론-바이블 프로젝트 sdwoori 2020.07.16 61
37 탕자의 귀향 탕자의 귀향 독서 가이드입니다. sdwoori 2018.04.12 147
36 믿는다는 것 질문하는 믿음 file sdwoori 2020.06.20 48
35 읽는다는 것 읽는다는 것 추천 file sdwoori 2020.11.14 4
34 이것이 복음이다 이것이 복음이다. file sdwoori 2019.08.11 125
33 이것이 복음이다 이것이 복음이다 _서평입니다. file sdwoori 2019.08.05 164
32 산상수훈 북스터디"산상수훈" sdwoori 2017.12.09 313
31 복음의 공공성 북 리뷰 sdwoori 2018.05.03 153
30 믿는다는 것 믿는 다는것 소개 file sdwoori 2020.06.20 72
29 묵상하는 삶 묵상하는 삶 총정리 file sdwoori 2018.08.15 171
28 복음의 공공성 구약으로 읽는 복음과 그 본질 file sdwoori 2018.08.10 104
27 나를 넘어서는 성경읽기 7과 구약과 신약의 관계 (1) sdwoori 2018.02.24 239
26 나를 넘어서는 성경읽기 6과 성경 본문의 역사 sdwoori 2018.03.03 120
25 회의에서 확신으로 5장 성경에 나타난회의 file sdwoori 2017.11.24 46
24 나를 넘어서는 성경읽기 5과 역사에 나타난 하나님의 뜻 sdwoori 2018.02.24 109
23 회의에서 확신으로 4과 회의와 성격 sdwoori 2017.11.24 90
22 나를 넘어서는 성경읽기 4과 본문을 신학적으로 읽는다는 것 sdwoori 2018.02.24 121
21 복음의 공공성 4. 두갈래의 길 file sdwoori 2018.08.14 108
20 나를 넘어서는 성경읽기 3과 비판적으로 읽기 sdwoori 2018.02.04 73
19 회의에서 확신으로 3과 무신론자도 회의 한다 sdwoori 2017.11.24 84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CONTACT US

담임목사 : 정특균목사

전화번호 : (858) 688-3166

교회이메일 : sdwoori@gmail.com

San Diego Woori Community Church

Copyright 2008 sdwoori.org All Rights Reserved